新華網韓國語
新華網韓國語 >> 기사 본문

노을에 비낀 해안방어선 병사들, 대작 기시감

출처: 신화망 | 2017-05-19 09:22:47 | 편집: 박금화
병사들이 해방선을 순찰하는 임무를 집행하고 있다. 최근, ‘양학일주’(兩學一做, 공산당 당헌과 시진핑 주석의 담화정신 두 가지를 배워 합격 당원이 되는 것) 학습교육의 상태화와 제도화를 추진하기 위해 동부 전구에 있는 한 육군 해안경비여단은 당원들이 ‘학(學)’에서 사상 기초를 다지고 ‘주(做)’에서 선봉 역활을 충분히 나타낼 수 있도록 이끌어주고 있으며, 해안방어전투준비 근무 중의 수위를 증강하고 병사들의 관념을 강화하며 군대의 전쟁준비 수준을 높이고 있다. 5월 14일, 동부 전구에 있는 육군 해안경비여단 해안방어중대의 장병들이 해안방어에 관한 전쟁준비 임무를 시행하면서 실제 행동으로 ‘양학일주’를 이행하고 강군개혁에 기여하고 있다. [촬영/저우인(周寅)] 원문 출처:중국군망
   1 2 3 4 5 6   
기사 오류를 발견시 하기 연락처로 의견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전화:0086-10-8805-0795 이메일:xinhuakorea@126.com
010020071350000000000000011100001362972261
亿万先生